세계섬학회,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 '제주평화섬 음악메신저'로 위촉



세계섬학회(회장 고창훈)는 지난 8일 제주대학교 사회과학대학 강의실에서 제19회 평화섬 워크숍을 개최하고 바이올리스트 원형준(린덴바움 페스티벌오케스트라 음악감독)을 제주평화섬 음악메신저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날 고충홍 제주도의회 의장은 바이올리스트 원형준씨의 줄리어드 음대 예비학교 아시아캠퍼스의 유치와 미국의회에서의 4.3평화음악회 추진 및 지원을 약속했다.


고창훈 회장은 "내년 9월 추진 예정인 미국의회 제주4·3치유 컨퍼런스에서 바이올린 연주회를 포함한 제주4.3평화음악회를 개최해 제주4·3치유 한미공동위원단 구성의 미국의회 상정에 음악적 공감대 형성의 계기를 만들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8.05.14.

▶ [헤드라인제주 바로가기]

조회수 0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